[람퐁뉴스 = 김미소 기자] 많은 이야기가 들려오는 가운데, 최근 정책 중 하나로 희망적금을 대체하는 수단이 하나 나왔죠? 바로 청년도약계좌 입니다. 윤 당선인이 공약한 청년 1억 통장으로 불리는 이 통장은 젊은 층들의 관심을 불러 일으키고 있기도 한데요.

그렇다면? 과연 어떤 제도 일까요 어떻게 적용 될지 이 글을 통해 같이 알아보시죠.

청년도약계좌 신청

현재 청년도약계좌의 경우 개설되지 않은 상태 입니다. 정확한 일정은 검토되지 않았으나 윤후보 대통령 취임 후 이뤄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현재 청년도약을 위한 자세한 정보를 다뤄놓은 정보를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청년도약계좌란?

사실상 청년희망적금의 변형 버전으로, 지원대상으로는 만 19세 ~ 34세 지금 현재 재직 중인 청년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계좌 인데요. 연소득 형태에 따라서 정부가 추가적인 납입금을 지원해주는 제도 입니다.

10년이라는 기간을 적금하는 형태로 기간이 엄청 길어보이긴 하지만, 그래도 지원액이 높아서 청년들의 관심은 점점 높아졌습니다.

청년도약 신청대상 및 지원금액

청년도약계좌 신청대상 및 지원금액의 경우에는 다음과 같습니다. 만 19~34세 일하는 청년을 기준으로 하며 희망적금에서는 청년들을 위해, 병역 또한 인정해줬습니다. 더불어 총급여 3600만원이였던 희망적금에 대비했을 때 납입금은 월70만원 한도로 진행됩니다.

더불어, 소득분위에 따라서 지원액이 다른데요. 월 70만원을 한도로 하며 연소득 2400만원 이하 일때 매월 40만원, 3600만원 이하 매월 20만원, 4800만원 이하 매월 10만원, 4800만원 초과는 비과세로 진행이 되며, 2400만원 기준 청년도약계좌는 10년이라는 기간동안 5754만원의 혜택을 얻으실 수 있습니다.

현재 청년도약계좌는 희망적금보다 가입대상이 많이 확대됐으면서도 지원금이 많아졌기에, 많은 인원들이 관심을 가지고 있는데요. 2400만원 소득자를 기준으로 가입자는 매달 30만원까지 저축할 수 있으며, 정부에서 40만원을 지원해 한도인 70만원을 채우게 됩니다.

신청 및 기간 방법에 대한 내용은 다음 글을 통해 자세히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청년도약 신청 기간 및 방법

도약계좌 1년 예산이 7조가 넘을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으며, 중복가입이 안된다는 점을 명시하며 재정으로 지원하는 유사제도와의 중복 가입 지원을 방지한다고 명시했는데요. 희망적금을 가입한 290만명의 대상은 어렵다는 얘기가 되기도 합니다.

지난해 7월을 기준으로 20-34세 취업자가 630만명 선인 만큼, 예산마련도 아쉬움을 겪고 있기는 한데요. 해당 부분은 점차 개선점에 따라 변경될 여지가 있다고 생각됩니다.

현재, 청년도약계좌 신청에 대한 부분은 정확히 밝히지 않고 있습니다만, 곧 출시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는 상황으로 하고 있으며, 은행권에서는 점차 조짐을 보이고 있습니다. 출시기간 및 가입방법, 신청에 대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다음글을 통해 자세하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이렇게, 청년도약계좌 신청 기간 방법 대상에 대한 내용을 자세히 정리해봤는데요. 아마 모두 관심을 가지고 있는 제도라고 생각합니다. 그만큼 모두 참고하셔서 원할히 받아보셨으면 좋겠습니다.



카테고리:

RAMPONG NEWS